'작년의 악몽은 잊어라', BMW 자존심 살릴 '신형 3시리즈'
'작년의 악몽은 잊어라', BMW 자존심 살릴 '신형 3시리즈'
  • 박상우.최태인 기자
  • 승인 2019.04.0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최태인 기자] 스포츠세단의 정수 BMW 3시리즈가 더욱 강렬해진 모습으로 돌아왔습니다.

2019 서울모터쇼에서 3시리즈가 어떻게 강렬해졌는지 살펴봤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