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 타이어 부문 11년 연속 1위 선정
한국타이어,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 타이어 부문 11년 연속 1위 선정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03.04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한국타이어가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2019년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 타이어 부문에서 11년 연속으로 1위로 선정됐다.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는 기업의 마케팅활동을 통해 형성된 브랜드 인지도와 이미지, 관계구축 등을 토대로 최종 브랜드 경쟁력을 산출하는 지수다.

2004년부터 시작돼 올해로 16년째 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으며 매년 상반기에는 제조업, 하반기에는 서비스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올해 제조업 부문 조사는 36개 업종, 125개 브랜드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한국타이어는 이번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 조사의 모든 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획득해 2009년부터 11년 연속으로 타이어 부문 1위를 차지했다. 특히 브랜드 인지도 및 이미지, 구매 의도 등 주요 항목에서 경쟁사 대비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국타이어는 핵심 연구시설인 ‘한국타이어 테크노돔(HANKOOK TECHONODOME)’, 겨울용 타이어 시험장 ‘테크노트랙(Technotrac)’ 등을 중심으로 R&D 역량을 강화하고 있으며 그 성과로 메르세데스-벤츠, BMW, 아우디 등 프리미엄 완성차 브랜드부터 스포츠카 브랜드인 포르쉐까지 전 세계 45개 자동차 브랜드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약 310여개 차종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또한 전기차 보급 확대, 주행성능과 승차감, 안정성에 대한 소비자 요구 수준 상승과 같은 자동차 시장 내 트렌드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최첨단 타이어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저소음 환경을 구현할 뿐만 아니라 초고성능 승용차용 타이어 수준의 편안한 승차감과 최상의 주행성능을 제공하는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펑크가 발생하더라도 내부에 도포된 특수 봉합제인 실란트(Sealant) 물질이 즉각적으로 자가봉합하는 '실가드 타이어', 펑크로 공기압이 없는 상태에서도 주행이 가능한 런플랫 타이어를 개선해 연비와 승차감까지 끌어올린 3세대 런플랫 타이어 등을 선보여 세계적인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한국타이어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급변하는 글로벌 경영 환경 속에서 시장을 선도하는 동시에 소비자 소통 강화를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해 글로벌 리딩 타이어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