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고성능 브랜드 N, 전북현대모터스FC와 연계 마케팅 실시
현대차 고성능 브랜드 N, 전북현대모터스FC와 연계 마케팅 실시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03.01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 스폰서 로고 및 포인트 패턴을 도입한 유니폼을 입은 전북현대모터스FC 소속 선수들. (왼쪽부터) 송범근, 이동국, 로페즈, 이용 선수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현대자동차가 자사의 고성능 브랜드 N과 전북현대모터스FC의 연계 마케팅을 실시한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연계 마케팅을 통해 고성능 브랜드 N의 고객 인지도를 높이고 전주 월드컵 경기장을 찾은 관람객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연계 마케팅은 1일 전북현대모터스FC의 'K리그1 2019' 홈 개막전에서 처음 선보이며 전북현대모터스FC 선수단 유니폼을 비롯해 전주 월드컵 경기장 곳곳에서 고성능 브랜드 N을 만나볼 수 있도록 구성했다.

우선 이번 시즌 선수단 유니폼에 고성능 N과 함께 축구단이 가진 역동성과 강인함을 표현하기 위해 전북현대모터스FC의 구단 원색인 형광을 기본 바탕으로 전면에 N 스폰서 로고 및 포인트 패턴을 도입했다.

전주 월드컵 경기장에는 고성능 브랜드 N의 키 컬러인 '퍼포먼스 블루'를 경기장 전반에 적용하고 경기장 출입구 및 지붕 대형 통천 광고, 난간 및 배너 광고, 그라운드 LED광고를 활용해, 벨로스터 N, i20 WRC, i30 N TCR, 고성능 N의 슬로건 'Feel the feeling' 등 고성능 브랜드 N 관련 이미지를 노출시킬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경기장 내 광고 노출을 통해 고성능 브랜드 N의 인지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현대차는 향후 전북현대모터스FC의 홈 경기 일정에 맞춰 전주 월드컵 경기장 야외 마당에 모듈형 전시 공간 구성에 나설 예정이며, 관람객들은 현대자동차의 벨로스터 N 전시 차량을 비롯해 N 사운드 체험, 고성능 N 스토리 월(Story Wall) 등 고성능 브랜드 N과 관련된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을 예정이다.

또한 2019 시즌 중 선수단 벤치에 'N 전용 스포츠 버켓 시트'를 장착해 경기를 관람하는 관람객과 집에서 경기를 시청하는 시청자에게 또 다른 신선한 재미를 선사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브랜드 N을 많은 고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이번 연계 마케팅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고성능 브랜드 N을 다방면으로 체험해 볼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을 기획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