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사회적 돌봄 필요한 아동 대상 ’시크릿 산타 파티’ 진행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사회적 돌봄 필요한 아동 대상 ’시크릿 산타 파티’ 진행
  • 최태인 기자
  • 승인 2018.12.20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가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와 회사의 1:1 매칭펀드를 통해 경기 지역 내 돌봄이 필요한 아동 85명에게 성탄절 선물을 전달하는 ’시크릿 산타 파티’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가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와 회사의 1:1 매칭펀드를 통해 경기 지역 내 돌봄이 필요한 아동 85명에게 성탄절 선물을 전달하는 ’시크릿 산타 파티’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가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와 회사의 1:1 매칭펀드를 통해 경기 지역 내 돌봄이 필요한 아동 85명에게 성탄절 선물을 전달하는 ’시크릿 산타 파티’를 지난 19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어린이들이 각자의 꿈을 계속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으며, 이번 행사를 위해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는 해당 아동들로부터 선물 희망목록을 받은 후 이들의 ’시크릿 산타’가 되고자 하는 임직원들과 아동들을 맺어줬다.

아이들을 위한 선물과 성금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모은 금액에 회사가 1:1 매칭펀드를 더해 마련했으며, 대부분의 수혜 아동들은 1~3학년 초등학생이다.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가 경기지역 내 돌봄이 필요한 아동 85명에게 성탄절 선물을 전달하는 '시크릿 산타 파티'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가 경기지역 내 돌봄이 필요한 아동 85명에게 성탄절 선물을 전달하는 '시크릿 산타 파티'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 날 행사에는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임직원, NGO 파트너인 (재)한국사회투자 관계자, 지역아동센터 10곳의 관계자와 소속 아동 등이 참석해 연말 분위기 속에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행사에 참여한 한다준(가명, 10세)군은 ”나중에 크면 달리기 선수가 되고 싶어 많이 달리다 보니 운동화가 빨리 낡아져서 엄마에게 미안할 때가 많았는데, 멋지고 튼튼한 새 운동화를 선물 받아서 정말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르네 코네베아그(René Koneberg) 그룹총괄사장은 ”이번 행사는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가 처음으로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회사의 1:1 매칭펀드를 더해 준비한 행사”라며, ”이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임직원들의 자발적 봉사활동을 격려하고 돌봄이 필요한 아이들이 계속 꿈꿀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