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바바리안모터스, 세계 최대 통합센터 ‘송도 콤플렉스’ 오픈
BMW 바바리안모터스, 세계 최대 통합센터 ‘송도 콤플렉스’ 오픈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8.05.10 11: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BMW 그룹 코리아의 공식 딜러사인 바바리안모터스는 10일, 인천 송도에 전 세계 BMW 딜러 중 최대 규모인 ‘바바리안모터스 송도 콤플렉스’를 오픈했다.

바바리안모터스 송도 콤플렉스는 BMW와 MINI 전시장, 인증중고차, 서비스센터, 라이프스타일존 및 문화 공연홀까지 모두 갖추고 있는 통합 센터로 BMW, MINI의 모든 서비스와 브랜드 감성을 경험할 수 있는 장소다.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동시에 갖추고 있기 때문에 신차 구매와 애프터서비스를 한 장소에서 누릴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가 가능한 것도 이곳의 특징이다.

바바리안모터스 송도 콤플렉스는 총 500억원을 투입해 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동 일대 4,000평(1만 3,223㎡)의 대지면적에 연면적 8,021평(2만 6,515.94㎡), 건축면적 1,945평(6,432.54㎡), 지상 5층및 지하 1층 규모로 건립됐다. 전 세계 BMW 딜러사 중에서도 최대 규모이다.

1층은 총 12대의 차량 전시가 가능한 BMW 전시장, 서비스접수실과 서비스센터가 있으며 2층에는 고객들이 편안하게 쉴 수 있는 고객 라운지를 마련했다. 3층은 총 7대의 전시가 가능한 MINI 전시장과 19대 전시규모의 인증중고차 전시장, 그리고 각종 공연 및 연회가 가능한 문화홀이 있으며, 4층은 사무공간, 5층은 카페테리아로 구성됐다.

특히 문화 공연홀인 바바리안 플라츠(Bavarian Platz)는 신차 공개 및 고객들을 위한 브랜드 행사는 물론, 일반 시민들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북콘서트, 전시회, 강연회 등 다채로운 문화 프로그램을 개최해열린 공간으로 활용될 계획이다.

이번에 새롭게 문을 연 바바리안모터스 송도 콤플렉스는 BMW 그룹의 지속적인 한국 시장에 대한 투자와 관심의 연장선상에 있다.

BMW 그룹 코리아는 외국계 기업임에도 다양한 경제, 문화인프라 투자를 통해 한국 사회와 상생하며 사회적 공유 가치를 창출해 나가고 있다. 특히 이번 송도 콤플렉스 건립에 본사도 투자를 진행했다.

BMW 그룹은 경제 자유구역 및 친환경 도시라는 송도 신도시의 이점과 공항과 인접해 있는 지리적 요건, 그리고 인근의 BMW 드라이빙 센터와도 최상의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해 투자를 결정했다. 한국 딜러에 BMW 그룹이 직접 투자한 것은 이번 송도 콤플렉스가 최초이다.

BMW는 전 세계 유일한 복합 자동차 문화공간인 드라이빙 센터, 전 세계 5번째로 지어진 R&D 센터, 아시아 최대규모의 부품물류센터(RDC) 건립과 더불어 이번 바바리안모터스 송도 콤플렉스까지 한국 사회와 소비자를 위한 다양한 인프라 투자에 집중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태형 2018-05-13 20:28:14
http://www.bobaedream.co.kr/view?code=import&No=579548

2018 bmw X5 차량 누수가 터져서 개고생중인 1인입니다. 1억짜리 차에 이미 대시보드 내부 시트까지 전체 다 드러내놓고 차 교환은 안해준다는 bmw. 위 링크와 제 블로그에 그간의 상황들을 모두 적어놓아으니 bmw 구매 하시려던 분들 꼭 참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