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포인트로 차량 외관 손상 수리. '현대 바디케어 서비스' 실시
현대차, 포인트로 차량 외관 손상 수리. '현대 바디케어 서비스' 실시
  • 임원민 기자
  • 승인 2017.12.07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가 신차 구매 시 제공 받은 포인트로 차량 외관 손상을 수리 받을 수 있는 '현대 바디케어 서비스'를 실시한다.

[M오토데일리 임원민 기자] 현대자동차가 전 차종에 대해 신차 구매 시 제공 받은 포인트로 차량 외관 손상을 수리 받을 수 있는 '현대 바디케어 서비스'를 실시한다.

'현대 바디케어 서비스'는 차량 구매 시 제공받은 포인트로 서비스에 가입한 고객이 보장 기간 내 차량 외관이 손상되면 수리 받을 수 있는 선택형 서비스로, 가입자가 차종에 따라 구매 후 1년 이내/주행거리 2만 km 미만일 경우(두 조건 모두 충족 限) 최대 3회까지 자기부담금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 프로그램이다.

'현대 바디케어 서비스'는 기본 보장 상품인 '바디케어 베이직'과 재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바디케어 플러스','바디케어 패키지'의 총 3가지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바디케어 베이직' 상품은 차량 구매 시 받은 포인트를(소형 7.5만, 중형 9만 포인트 소요) 사용해 가입하면 1년에 3회까지 차체 손상을 보장해주는 프로그램으로, 구매 후 1년 이내/주행거리 2만 km 미만일 경우 이용 가능하다.

'바디케어 플러스'는 가입시 소형 12만, 중형 14만 포인트가 소요되며, '바디케어 베이직' 대비 보장 기간이 1년 늘어나 2년 3회까지 보장하는 프로그램으로 업계 최초 2년 보장으로 운영하는 것이 특징이다.

마지막으로 '바디케어 패키지'는 '바디케어 플러스'의 혜택에 앞 유리 및 타이어 교체가 추가된 종합 케어 상품으로 소형 15만, 중형 20만 포인트를 사용해 가입할 수 있다.

'현대 바디케어 서비스'의 보장 범위는 차량 외부 스크래치에 대한 판금·도색 작업, 사이드 미러 파손 시 교체, 차체 하부의 파손 수리 등이 해당하며, 서비스 가입 고객은 차량 외관 손상 시 현대자동차 직영 서비스센터 또는 블루핸즈 영업점을 방문하면 보상 한도 내에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현대차 대리점에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