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베이징에도 비키니걸 세차 등장
中 베이징에도 비키니걸 세차 등장
  • 이상원 기자
  • 승인 2014.07.26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베이징에도 비키니 걸의 세차 서비스가 등장했다.

중국언론 보도에 따르면 북경시 조양구의 한 자동차수리센터가 최근 비키니 미녀가 등장하는 세차서비스를 시작했다.

이 서비스는 왁스 등은 칠하지 않은 단순 세차서비스로 요금은 회당 880위안(14만6천원) 정도다.

하지만 가격이 너무 비싸고 저속하다는 비판이 터져 나오면서 지난 24일 서비스를 종료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