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CDP 기후변화 대응 시상식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에 선정
한국타이어, CDP 기후변화 대응 시상식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에 선정
  • 임원민 기자
  • 승인 2017.10.3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타이어가 '2017 CDP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로 선정됐다.

[오토데일리 임원민 기자] 한국타이어가 '2017 CDP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 시상식(2017 CDP Korea Climate Change Award)'에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Sector Honors)'로 선정됐다.

CDP(구 'Carbon Disclosure Project, 탄소 정보공개 프로젝트')는 전 세계 주요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물, 삼림자원 등의 환경 이슈 대응 관련 경영정보를 평가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로, 수집된 정보는 매년 보고서로 발간돼 전 세계 금융기관의 투자 지침서로 활용되고 있다.

이번 2017년 CDP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은 CDP 한국위원회와 영국본부가 올해 국내 200개 주요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평가해 선정됐다.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로 선정된 한국타이어는 앞서 지난 2012년과 2013년 '탄소경영 특별상'을 수상했으며, 2014년과 2015년 '탄소경영 섹터 위너스'로 선정된 바 있다.

한국타이어는 올해 다시 한번 시상식에 이름을 올리며 투명한 기후 관련 정보공개와 친환경 연구∙개발을 통해 온실가스 감축에 꾸준히 앞장서고 있음을 입증했다.

또한 한국타이어는 타이어의 회전에너지 손실을 최소화하는 구조 설계 및 원료 배합을 통해 연비효율을 최고 수준으로 향상시키기 위한 타이어 제품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한국타이어의 친환경 타이어는 일반적으로 판매되는 제품에 비해 차량 주행시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약 15%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으며, 4만km 주행 시 타이어 1개 당 60~85kg의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대표이사 서승화 부회장은 "공신력 있는 탄소경영 지수인 CDP 평가에서 한국타이어가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것은 지속가능경영을 추구해온 그간의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앞으로도 환경 분야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친환경 기술 확보에 총력을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