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신뉴스
2017 투싼 뭐가 달라졌나? 신규 트림과 패키지로 상품성 강화
이병주 기자  |  noworriesmat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8  
최초 등록시간 2017.04.18 10:43:23   수정 등록시간 2017.04.18 10:42:18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오토데일리 이병주기자] 현대자동차가 2017년 형 투싼을 출시했다.

2017년 형 투싼은 모든 트림에 고성능 에어컨 필터와 세이프티 언락을 기본 적용, 상품성을 개선했다.

1.6 싱글터보 가솔린과 1.7 및 2.0 싱글터보 디젤 등 총 3가지 라인업으로 판매되는 2017 투싼은 스타일, 스마트, 모던, 프리미엄 등 총 4가지 트림으로 구성된다.

연식이 변경되며 두 개의 트림이 새로 생겼다. 4개 트림 중 두 번째 트림인 '스마트' 트림부터 디자인 패키징인 '스타일 패키지'를 추가로 장착이 가능하며, '모던' 트림부터 경쟁 모델에서는 볼 수 없는 편의장비 모음인 '프리 세이프티 패키지'를 선택할 수 있다.

스타일 패키지는 일부 경쟁모델에는 탑재되지 않는 LED 헤드램프가 적용된 것이 특징으로, LED 리어 콤비램프, 반펑칭 스티어링 휠, 알로이 페달/풋레스트 등으로 디자인 디테일을 살린 패키지다.

'모던' 트림부터 선택 가능한 프리 세이프티 패키지는 긴급제동시스템(AEB)과 국산 준중형 SUV로는 최초로 주행 조향보조 시스템(LKAS)이 적용됐다.

총 4가지 트림이지만 2.0 디젤 모델에 한 해 '익스트림 에디션'이 추가 신설, 2.0 라인업은 총 5가지로 판매된다.

익스트림 에디션은 전면부 다크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 후면부 듀얼 트윈팁 머플러, 리어 스키드, 실내 버건디 컬러 가죽시트, 블랙 헤드라이닝, 알로이 페달 등으로 상품성 차별화를 뒀다.

여기에 19인치 타이어 및 성능이 업그레이드된 전륜 디스크 브레이크와 서스펜션 및 스티어링 값 재조정으로 승차감과 조타감을 개선한 트림이다.

2017 투싼은 기존에 판매되던 등급별 '피버' 트림이 삭제, 1.7 디젤 모델의 경우 스타일과 모던 트림이 10만 원 인상돼 각각 2,350만 원·2,575만 원이며, 프리미엄 트림은 75만 원 인상된 2,865만 원이다.

두 번째 트림인 스마트는 가격이 동결 2,430만 원에 판매된다.

1.6 터보 가솔린 모델의 경우 기존과 마찬가지로 1.7 디젤 각 트림별 대비 백 만원 더 저렴하다.
(예 : 1.7 디젤 스마트 2,430만 원 -> 1.6 터보 가솔린 스마트 2,330만 원)

2.0 디젤 모델은 기본 옵션인 스타일의 기본 가격이 동결된 2,250만 원, 스마트 트림은 10만 원 인하된 2,505만 원, 모던 트림은 오히려 15만 원 인하된 2,680 만원이다.

프리미엄 트림은 35만 원 인상된 2,965만 원으로 투싼 트림 중 가장 비싸며, 새로 신설된 익스트림 에디션은 2,930만 원에 책정됐다.

[관련기사]

이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최신기사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 58 잠실아이스페이스 1216호  |  사업자등록번호: 124-88-00186  |  발행·편집인: 이상원  |  대표메일: semin477@autodaily.co.kr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원  |  오토데일리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오토데일리. All rights reserved.